八鶴亭 | 八鶴亭、東金の歴史 토가네의 역사
21943
page,page-id-21943,page-template-default,wc-shortcodes-font-awesome-enabled,ajax_fade,page_not_loaded,,select-theme-ver-3.4,wpb-js-composer js-comp-ver-4.12.1,vc_responsive
 

국가등록유형문화재 八鶴亭(팔학정)

~다수의 문인묵객의 마음을 사로잡은 풍취~

팔학정(전:팔학관)은 후나바시부터 연결된 오나리카이도의 종착지이면서 벚꽃의 명승지로 잘 알려진 팔학호의 끝자락에

위치하고 창업1885년의 유서있는 여관(현재는요정)으로 2009년에 국가등록유형문화재로 지정되었다. 

소재지●치바현토가네시

■연혁

오나리카이도가 구축되어짐으로서

에도말기~쇼와에 걸쳐 토가네는

세를 풍미한 카즈사목면,쿠쥬쿠리

역의 해산물,양조물과 차의 집적지

되어,사와라・카사라즈와 함께 지방의

중핵도시로서 번영하고 토가네의

주인이라 불렸던 대상인과 쿠쥬쿠리

지역의 선주들의 집합소로서

지어진 것이 팔학정의 시초이다.

창업후 이토 사치오,키타하라 하쿠

시마자키 토손을 포함해 다수의

문학저명인들이 방문하여 쇼와에는

「치바의 삼대여관」으로 불려지게 되었다.

 쇼와21년(1946년)에는 가쿠슈인

중등부에 재학중이였던 쯔구노미야

코우타이시 전하(현:킨죠천황)이

문하였다. 그외에 미카사노미야 전하

타카마 쯔노미야 전하도 방문한 장소이다.

■건축물

팔학호에서 건물을 바라봤을때 왼쪽의 동이「구숙박관」중앙의 동이「본관」

른쪽의 동이「신관」으로 되어져있다. 또 본관 뒤편에는「당구관」「욕실관」

등의 동들이 있고 이 5개의 동들이 국가등록유형문화재로 지정되었다.

지방의 토무라 일파에 의해 준공되어진「안채」는 목조이층의 우진각지붕양

押縁下見貼り(나무를 겹겹히 옆으로 붙이는 건축의 한 방식)으로 되어있다.

방의 모습은 서원풍으로 되어있는데 키타무라 하쿠슈가 방문했을때는 이 방에서

한손에는 술잔을 들며 언제나 무언가를 써 나갔다고 한다.

「본관」은 동경제국대학(현동경대학)건축과 교수의 설계에 의해 1937년에

증축되어 동시기에는「당구관」「욕실관」도건설되었다.

「본관」은 호수의 정면에 박공을 투영한 삼층건물로 되어있다.

「본관」준공되어지고 금새「신관」이 착공을 하여 현재의 풍취의 원형이 완성되었다.

「신관」은 일층에 60량의 넓은 방이 있고 2층에는 여섯개의 작은 방이 있다.

다실풍의 각방은 장인들의 재치를 느끼게 하여 이목을 집중시키는 설계로 되어있다.

방에서 바라보는 팔학호의 전경은 형언할수 없는 풍경을 선사한다.

1954년 쿄토의 다실풍의 건물을 짓는 목수로 이세신궁의 다실,록펠러 저택의 다실,

오사카 만박정원등을 다룬 명공 나카무라 소우지씨가 오오이소의 요시다 시게루 저택을

돌본 직후에 「신관」현관부근을 개조하고 그때에 무가의 저택의 모습으로부터

관서풍의 지붕으로 바꾸었다고 한다.「팔학호」에는 각시대의 대표적인 의장을

볼수있고 창문,조명 그리고 세부에 이르기까지 호화롭게 건축되어 있다.

이것들은 당시의 전통건축 기공과 근대 토가네의 발자취를 알기 위한

귀중한 건축물이라고 말할수 있다.

토가네의 역사~선조의 발자취를 거슬러 올라가다

토가네를 방문하기 전에 알고 있으면

더욱 즐거워지는 토가네의 역사에 대해 소개합니다

 

토가네의 시작

구석기시대 및 죠몬시대의 대부분은 구릉지대에 분포하고 있었습니다.

현재 가장 오래된, 죠몬시대 초기 약7000전으로 추정되는 거주유적이 발견되었습니다.

지금부터 약5000년간 유구한 죠몬문화가 토카네에서도 꽃을 피웠습니다.

토가네의 기초를 구축한 사카이 코타로사다타카

무로마치시대에 토가네를 지배한것은 토케의성주인 사카이코타로사다타카였습니다.

사카이로 인해 영내전역이 일련종으로 개종되었다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은거 후의 다이에이원년(1521)에 셋째아들 타카토시와 함게 토가네성으로 온 사카이는

5대에 걸쳐 토가네를 다스립니다. 성의 중심가로서 현재 거리의 원형을 구축한것도 이 시대였습니다.

상점가로서 번영한 에도시대

에도시대에 토가네는 토쿠가와막부의 직할이 되었습니다. 매사냥이 유행했기 때문에 후나바시를 연결하는

오나리가도가 개통되고 토가네와 해안을 연결하는 오나리신도 역시 같은 시기에 개통되었습니다.

이 도로를 통하여 쿠쥬쿠리의 해산물이 토가네로 모여 에도로 옮겨지게 됩니다.

이로 인해 토가네는 상점가로서 발전하고「카즈사의 황금거리」라고 불려지게 됩니다.

메이지유신 후의 토가네

廃藩置県(봉토를 폐지하고 현을 설치한 행정적 개혁)을 거쳐 토가네는 메이지2년에

(1869)미야자쿠현, 동4년에 키사라즈현, 동6년에 치바현의 관할이 되었습니다.

메이지22년의 町村制(지방자치의 관한 기본법)로8개의 마을이 탄생합니다.

이8개의 지구는 서로 협력하면서 근대화의 길을 걸어왔습니다.

토가네시의 탄생

쇼와29년4월 현의13번째의 시로서 토가네시가 탄생합니다. 토가네쵸,후쿠오카촌,미나모토촌의

대부분이 합병되어 인구 3만4681인, 세대수6348호, 면적90평방KM로 시작합니다.

상업의 거리,농업의 거리,임업의 거리가 일체화 되어 새로운 전원도시로의 일보를 내딛게 됩니다.

시의 제도시행후 행정,산업,교육의 각분야에 시로서의 기초를 다지는 작업이 진행됬습니다.

중학교의 통합,도로망의 정비,가스산업,유선방송산업, 雄蛇ヶ池(오쟈가호수)정수장건설등을 시행합니다.

또한 세기의 대사업으로서 국영으로 진행된 両総(료소)용수사업의 주요공사도 완성되어

토가네시의 발전의 토대가 굳어졌습니다.

rekisi_hanguru